대전대암초, 드론 방역으로 아이들을 지켜요

대전대암초등학교(교장 최하철)는 코로나19 대응 지침에 따라 학교 내 일반인 출입금지, 시설 내 이동제한을 시행하며 3월 18일 교내 방역, 3월 21일 교외 드론 방역을 비롯하여 두 차례에 걸친 방역 조치를 실시하였다.

대전대암초 방역 조치는 교직원들의 협업과 방역업체의 도움으로 교내 모든 시설을 2월부터 여러 차례에 걸쳐 소독하였고 교외 운동장 및 건물은 드론을 이용한 방역을 하였다. 

 


교내 의심환자 및 확진환자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개학 후 아이들이 사용할 교내 시설과 건물을 소독함으로써 아이들이 좀 더 안전한 환경에서 학교생활을 할 수 있게끔 준비하였다. 

방역업체 직원 김○○은 󰡒교실 안의 아이들 손이 닿는 곳 뿐만 아니라 운동장 및 아이들이 사용할 놀이시설 등에도 철저한 방역이 이루어져야 한다. 드론을 이용한 방역은 손쉽게 넓은 범위를 소독할 수 있어 효율적이다. 드론을 이용한 방역이 보편화되었으면 좋겠다”라고 이야기했다.

대전대암초 최하철 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세계적으로 힘든 이 시기에 개학까지 미뤄진 아이들의 안전이 많이 걱정된다”며, “학교 등 집단시설에서는 지침에 따라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 코로나19로부터 우리 아이들을 안전하게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