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코로나19 안심 가림막 설치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민원실에 안심 가림막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대전교육청 민원실은 많은 사람들이 오고가는 민원 창구로 민원인과 담당 공무원이 마주보고 업무를 처리하기 때문에 비말에 의한 코로나19 감염의 위험이 높은 곳이다.


이에 대전교육청은 사회적 거리 두기의 일환으로 민원창구에 가로 90m, 세로 80cm 크기의 투명 아크릴 소재의 안심 가림막을 설치하여 민원담당 공무원과 민원인이 대면접촉으로 발생할 수 있는 감염을 사전에 차단하고 민원 업무 처리 시 답답할 수 있는 불편은 최소화했다.

또한 대전교육청 민원실은 전 직원 마스크 착용 의무화, 손 소독제 비치, 하루 3차례 분무 소독 등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전교육청 이장희 총무과장은 “가림막 설치가 시민과 공무원 모두 안심하고 민원 업무를 처리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안”임을 강조하며, “앞으로도 시민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는 민원실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