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기자재 수출 활성화를 위한 한-러 농기업 투자간담회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2019년 12월 15일부터 21일까지 7일간 서울에서 ’한-러 농업 기업인 투자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이 투자간담회는 국내 농기업의 러시아 시장 개척 및 투자 진출 활성화와 한-러 농기업간 교류 확대를 위하여 농식품부에서 주최하고 한국농어촌공사가 주관하여 개최되었다.

이번 투자 간담회를 통해 양국 기업간 계약 1건(48천불), 계약의향서(LOI) 3건, 양해각서 1건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주요 성과) D사 곡물가공설비 계약체결 1건(48천불), N사 스마트팜 LOI 1건, D사 농업용드론 LOI 2건, B사 온실난방 양해각서 1건

이번 행사는 지난 6월 11일 러시아에서 개최되었던「한-러 농업협력포럼」의 후속행사로 당시 우리 기업과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투자 가능성이 있는 러시아 기업을 국내로 초청, 국내의 우수한 스마트팜․농기계 회사, 곡물가공시설 등 방문 기회를 제공하여 투자를 구체화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한-러 농업협력포럼 결과(2019.6.11) : 국내기업 23개․러시아바이어 63개사 참석, 상담건수 154건, 계약체결 2건(246천불), 양해각서 11건 체결 등 성과

농식품부 관계자는 “그동안 러시아 등 북방 경제권 국가는 언어 장벽과 현지 정보 부족 등으로 우리 농기자재 기업의 진입장벽이 높았으나,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의 우수한 농산업 현장 방문, 계약체결 등 투자 활성화의 좋은 계기가 되었다.”라며,

“앞으로도 이런 투자 간담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하여 북방지역 국가와의 농업분야 비즈니스 기회를 발굴하여 우리 농기업의 해외진출이 활성화 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